새벽 두시(2:00)

View
463
Love
2
comment
0
  • 새벽 두시(2:00)
    오일파스텔

    이 순간 기쁨, 행복, 쾌락이 찰나의 시간 속으로
    사라져 갈 거라는 것을 알기에
    나는 더욱이 안간힘을 다해
    붙잡으려 몸부림을 친다.
    조금만 더 내 안에 머물다 가 주기를 바라면서.
    _write 은비

>
이 작품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 / 아니오
콜렉트 하였습니다. 취소
전은비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
전은비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
팔로우
피드 바로가기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