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헤란에서의 죽음 (Death in Tehran)

View
613
Love
7
comment
0
  • 돈 많고 권력 있는 페르시아 사람이 어느 날 하인과 함께 정원을 산책하고 있었다.
    그런데 갑자기 하인이 비명을 지르며 방금 죽음의 신을 보았다고 했다.
    죽음의 신이 자기를 데려가겠다고 위협했다는 것이다.
    하인은 주인에게 말 중에서 가장 빠른 말을 빌려달라고 애원했다.
    그 말을 타고 오늘 밤 안으로 갈 수 있는 테헤란으로 도망치겠다고 했다.
    주인은 승낙을 했다.
     
    하인이 허겁지겁 말을 타고 떠났다.
    주인이 발길을 돌려 자기 집 안으로 들어갔다.
    그런데 이번에는 그가 죽음의 신과 마주치게 되었다.
    그러자 주인이 죽음의 신에게 물었다.
    “왜 그대는 내 하인을 겁주고 위협했는가?”
    그러자 죽음의 신이 대답했다.
    “위협하지 않았습니다. 다만 오늘밤 그를 테헤란에서 만나기로 계획을 세웠는데, 그가 아직 여기 있는 것을 보고 놀라움을 표시했을 뿐이지요.”

>
이 작품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 / 아니오
콜렉트 하였습니다. 취소
Lee Misung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
Lee Misung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
팔로우
피드 바로가기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