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호수

View
410
Love
5
comment
0
  • 이스라엘에는 두 개의 커다란 호수가 있는데 각각 갈릴리와 사해이다.
    갈릴리에는 물고기가 아주 많아 예로부터 어부들의 생활터전이 되었지만, 사해는 소금물이어서 물고기가 살지 못한다.
    사해는 '죽은 바다'란 뜻이다.

    유대인은 갈릴리를 수준이 높은 사람, 즉 자선을 베푸는 사람에 비유한다.
    그러나 사해는 수준이 낮은 사람, 즉 인색한 사람에 비유한다.
    왜냐하면 베푸는 사람은 돈이나 물질이 들어오면 다시 흘려보낼 줄 아는 사람이지만, 인색한 사람은 돈이나 물질이 들어오면 베풀거나 나누지 않고, 쌓을 줄만 아는 죽은 바다와 같기 때문이다.

>
이 작품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 / 아니오
콜렉트 하였습니다. 취소
Lee Misung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
Lee Misung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
팔로우
피드 바로가기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