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 2013.03 : 캐릭터 디자인

  • 책 소개



    월간 CA 2013년 3월호에서는 8개의 상업적 캐릭터들의 제작과정을 통해 기업이나 상품을 위한 캐릭터 제작이 어떤 식으로 이루어지는지, 고려해야 할 부분은 무엇인지 등을 다뤄보았습니다. 8개의 스튜디오와 디자이너들의 이야기를 통해 상업적 캐릭터 디자인에 대한 실마리를 찾아보세요.


    디자이너들을 위한 가이드, ‘더 디자인 매뉴얼’ 섹션에서는 클라이언트가 특별한 느낌을 갖게끔 만드는 10가지 방법을 소개합니다. 클라이언트의 사업을 경험하고, 소통하여 그들과 친구가 될 수 있는 팁들이 소개되어 있습니다. 이외에도 어도비 크리에이티브 클라우드 서비스의 숨겨진 7가지 기능과, 카밀 와라라의 디자인 이야기, 자기만의 쇼를 만드는 10단계 등도 소개하고 있습니다.


    CA KOREA 포커스에서는 우리나라의 ‘판매용 포스터’ 시장에 대해 분석해보았습니다. 판매용 포스터를 기획하여 판매하거나 유통하고 있는 4곳(1984, 29CM, 서커스 보이 밴드, 유어마인드)과 만나 이야기를 듣고 이를 취합하여 현재 우리나라의 포스터 시장에 대해, 그리고 그 미래에 대해 조명해보았습니다.


    이외에도 디자이너이자 아트디렉터인 대런 맥퍼슨의 뉴욕에서의 일상 속 소소한 디테일들과, 디자인 듀오 헤닝 토머스와 토머스 어반이 설립한 ‘정/다이나미쉬/쥘트’ 스튜디오의 이야기도 담았습니다. 이들이 내세운 이념, ‘자유’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북유럽 디자인 트렌드 리포트에서는 핀란드 헬싱키에 거주하며 활발히 활동 중인 허세희 디자이너가 핀란드의 지오매트릭 아티스트 보 헤그런드와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자신을 아티스트라 소개하는 진정한 아티스트, 보 헤그런드의 작업 속에서 그래픽적 요소인 지오매트릭 도형이 어떻게 사용되고 있는지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물론 CA 3월호에도 디자이너들의 스킬을 엿볼 수 있는 풍부한 크리에이티브 스킬을 담았습니다. 이번 달엔 다인스가 자연 요소와 오브젝트에 숨겨진 형태를 사용해 콜라주를 제작하는 방법을, 루트 오닐이 잠재 고객들의 주의를 끌 셀프-프로모션 제작법을, 마크 블룸이 디자인의 방식을 바꿀 모듈러 그리드 시스템을 공개합니다.





    목차



    ● OUTPUT


    재능 있는 디자이너, 일러스트레이터, 스튜디오가 영감을 불러일으키는 놀라운 크리에이티브 작업의 세계로 당신을 초대한다



    - 눈에 확 띄는 초대장


    - 혈액 속 디자인


    - 에픽의 성취


    - 바르티야 도시 지도


    - 리와이어링 더 브리프


    - MMMG의 눈에 비친 YG


    - 움직이는 그림책



    ● OPINION


    - 소피 로체스터: 이것은 책일까… 아닐까?


    - 리사 하셀: 아이가 생기고 찾아온 인생의 변화


    - 로버트 시니어: 아이디어의 과학



    ● THE DESIGN MANUAL


    현대를 살아가는 모든 디자이너들을 위한 가이드.


    이번 달에는 클라이언트가 특별한 느낌을 갖게끔 만드는 방법을 제시한다



    - 클라이언트가 특별한 느낌을 갖게끔 만드는 최고의 10가지 방법


    - 자기만의 쇼를 만드는 10단계


    - 어도비 크리에이티브 클라우드의 7가지 숨겨진 특성


    - 프리랜싱: 위급 상황에 대비



    ● 상업적 캐릭터들


    클라이언트의 까다로운 요구를 접한 많은 캐릭터 일러스트레이터들이 최고의 캐릭터들을 탄생시켰다. 소비자들과 캐릭터가 만나게 되기까지 존재하는 특별한 도전들을 살펴보자



    ● 과정을 즐기다


    디자이너이자 아트디렉터인 대런 맥퍼슨을 아침마다 침대에서 일으켜 세우는 것은 소소한 디테일들이다. 뉴욕에서 활동하는 그의 일상을 따라가보자



    ● 토머스 디자인 사건


    디자인 듀오 헤닝 토머스와 토머스 어반이 정/다이나미쉬/쥘트를 설립했을 때, 그들은 딱 한 가지 이념을 내세웠다. 그것은 자유였다



    ● 포스터를 판다고?


    포스터를 기획하여 판매하고 하고 있는 4곳과 만나 현재 우리나라 포스터 시장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봤다



    ● 헬싱키에서 날아온 북유럽 디자인 트렌드 리포트


    핀란드 헬싱키에 거주하며 디자인 스튜디오를 운영하고 있는 허세희가 디자이너로서 보고 느끼는 북유럽 트렌드를 전달한다



    ● CREATIVE SKILLS


    포토샵, 일러스트레이터, 인디자인, 애프터 이펙트 스킬 업



    ● EXPOSURE


    주목해야 할 디자이너, 일러스트레이터들과 그들의 작업





    책 속으로




    “새로운 형식의 책은 우리의 독서생활에 일부가 되었으며, 출판업계에 새로운 기회를 제공함과 동시에 그들을 향해 도전장을 내밀고 있다. 출판사들은 개발자와 인터렉티브 디자이너, 그리고 애니메이터들을 직접 고용할 것인지, 아니면 외부에 위탁할 것인지에 대한 문제에 직면해있다.”



    -Opinion: 과연 이것은 책일까… 아닐까? (by 소피 로체스터) 中




    “이전에는 포스터를 전시나 행사 등에 참석해서 무료로 얻을 수 있는 한 장의 이미지 정도로 바라봤다면, 지금은 마음에 드는 포스터라면 얼마든지 구매할 수 있는 분위기로 인식이 변했다고 생각해요.”



    -포스터를 판다고? (by 오현석 서커스 보이 밴드) 中





    Editor’s talk



    오래 전부터 캐릭터는 브랜드 아이덴티티, 혹은 상품 아이덴티티를 구성하는 데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해왔습니다. 그렇다면 기업이나 상품을 위한 캐릭터들은 어떤 과정을 거쳐 제작될까요? 우선 캐릭터의 쓰임새, 이를 테면 하나의 제품에만 사용될 것인지, 아니면 기업 전체를 대변할 것인지 등을 고려하는 것으로 시작할 것입니다. 그 이후의 과정들은 클라이언트와 캐릭터 디자이너에 따라 다르게 진행될 것입니다.


    CA 3월호에서는 8개의 상업적 캐릭터들의 제작과정을 통해 기업이나 상품을 위한 캐릭터 제작이 어떤 식으로 이루어지는지, 고려해야 할 부분은 무엇인지 등을 다뤄보았습니다. 8개의 스튜디오와 디자이너들의 이야기를 통해 상업적 캐릭터 디자인에 대한 실마리를 찾아보세요.


    이와 더불어, 우리나라의 판매용 포스터의 이야기도 담아보았습니다. 작년, 29CM의 미스터 포스터와 1984의 더 포스터 북 등을 통해 물꼬가 트기 시작한 우리나라 포스터 시장의 흐름을 읽어보았습니다. 현재 판매용 포스터를 기획하여 판매하고 있는, 혹은 판매용 포스터를 유통하고 있는 4곳의 사람들을 만나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기사를 통해 판매용 포스터 시장의 가능성을 읽어보실 수 있을 겁니다.


    디자이너들을 위한 가이드, ‘디자인 매뉴얼’에서는 클라이언트가 특별한 느낌을 갖게끔 만드는 10가지 방법을 소개합니다. 여러분들의 스킬을 업시켜줄 튜토리얼에서는 제작비에 맞춰 셀프 프로모션을 만드는 방법을 알려드립니다. 자신만의 프로모션을 만들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연재형 기사인 허세희 디자이너의 ‘북유럽 디자인 트렌드 리포트’에서는 지오매트릭


    아티스트 보 헤그런드와의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그래픽적 요소가 접목된 예술의 세계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긴 겨울이 지나고 봄이 찾아왔습니다. 웅크리고 있던 몸을 펴고, 활기차게 크리에이티브한 생활을 즐기시길 바랍니다.

>
이 작품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 / 아니오
콜렉트 하였습니다. 취소
CA Korea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
CA Korea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
팔로우
피드 바로가기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