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미지
UI/UX
사람곁에사람.
어엿한 스물일곱.
감히 Desig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