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디애니페스트2019 공식 트레일러

View
315
Love
1
comment
0

  • 인디애니페스트2019 공식 트레일러 대공개!
    - 인디애니페스트2018 대상 ‘인디의 별’에 빛나는 정다히&권영서 감독 제작

     

    신문을 보다. 아기를 보다. 맞선을 보다. 강아지도 변을 본다.

    작품을 보는 우리는 다양하고 온갖 모순 속에 살고 있다.

    작품 또한 온갖 모순과 다양함을 표현하지만 때로는 현실보다 불완전하다.

    내가 작품을 본다. 아니다 실은 작품이 나를 보고 있다.

    현재라는 시공간을 넘어서면 작품과 우리는 서로를 보고 있다.

    - 인디애니페스트2018 ‘인디의 별’ 수상자 정다히

     

    세계 유일의 아시아 애니메이션 영화제 인디애니페스트2019가 9월 19일 개막을 앞두고 드디어 올해의 공식 트레일러를 공개했습니다.

    올해의 슬로건 ‘볾’을 테마로 원씬 원컷으로 제작된 재치 넘치는 올해의 공식 트레일러는 지난해 <겨털소녀 김붕어>로 인디애니페스트2018의 대상 ‘인디의 별’을 수상한 정다히, 권영서 감독이 제작한 작품입니다.

    인디애니페스트는 직전 연도의 대상 수상 감독에게 이듬해의 영화제 트레일러 제작을 의뢰하는 전통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이에 신인 감독다운 참신한 소재와 톡톡 튀는 발랄한 감성으로 지난해 인디애니페스트의 관객은 물론 관계자들 모두를 매료시킨 정다히, 권영서 감독은 <겨털소녀 김붕어>의 대상 수상과 동시에 일찌감치 올해 발표될 트레일러에 대한 기대를 모았다는 후문입니다.

     

    공개된 인디애니페스트2019 트레일러는 시계를 보고 신문을 보는 남자, 맞선을 보며 서로의 취향을 맞춰보는 남자와 여자, 우는 아이를 돌보는 여자, 테블릿PC를 들여다보는 기린, 용변을 보고 지나가는 개 그리고 이들을 몰래 지켜보는 염탐군이 등장하는데요. 이들 모두는 단 하나의 씬, 단 하나의 컷에 담겨 최소의 카메라 움직임을 통해 존재 저마다의 ‘볾’을 보여줍니다. 그리고 마지막, 단 한번의 진동의 울림소리로 그 모두를 카메라의 시선 혹은 그들을 바라보고 있던 시선과 마주보게 합니다. 인디애니페스트2019 올해의 트레일러 특징은 이렇듯 단 하나의 씬과 컷, 단 한번의 울림으로 강렬한 임팩트를 주며, 올해의 단 한 글자 슬로건 ‘볾’에 완벽하게 조응하고 있습니다.

    트레일러를 만든 정다히, 권영서 감독은 "우리는 온갖 모순 속에서 현실을 살며 작품을 보고, 작품 또한 온갖 모순의 현실을 다양하게 표현하지만 그 모두가 불완전하다. 우리가 작품을 보지만, 실은 작품이 우리를 보고 있다. 어쩌면, 현재라는 시공간을 넘나들며 작품과 우리는 서로를 마주보고 있는지도 모른다”며 ‘볾’ 트레일러의 내밀한 제작 콘셉트를 전했습니다.

     

    인디애니페스트2019 홈페이지 → 클릭!

     

    2019. 9. 19 Thu - 2019. 9. 24 Tue

    CGV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

     

>
이 작품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 / 아니오
콜렉트 하였습니다. 취소
Indie-AniFest2019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
Indie-AniFest2019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
팔로우
피드 바로가기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