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오늘도 별빛을 바라보며 집으로 걸어갔다

View
112
Love
1
comment
0
  • 밤하늘에 별이 반짝인다.

    별은 달빛을 품고

    어두운 하늘을 밝힌다.

     

     

     

  • 투벅투벅 걷는다.

    하늘을 쳐다본다.

    별이 빛난다.

    왠지 모르게 마음이 따뜻해진다.

     

     

     

  • 검은 눈동자.

    밤하늘을 닮은 너의 두 눈.

    날 쳐다볼 때

    너의 눈에 내가 담긴다.

    나의 빛이 너의 눈에서 빛난다.

     

     

     

  • 나는 너를 바라본다.

    나의 눈에 네가 담긴다.

    빛이 난다.

    별처럼

    반짝인다.

     

     

     

  • 그렇게 우린 서로를 마주보고 있다.

    서로에게서 빛이 난다.

    아름답다.

     

     

     

>
이 작품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 / 아니오
콜렉트 하였습니다. 취소
러블리버드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
러블리버드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
팔로우
피드 바로가기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