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편 '알바생 자르기' 커버 디자인

View
6908
Love
75
comment
2

  •  걔 불쌍하다고, 잘 봐주려고 했었잖아.

    가난하고 머리가 나빠 보이니까 착하고 약한 피해자일 거라고 생각하고 얕잡아 봤던 거지. 

    그런데 실제로는 그렇지 않거든. 걔도 알바를 열 몇개나 했다며.

    그 바닥에서 어떻게 싸우고 버텨야 하는지, 걔도 나름대로 경륜이 있고 요령이 있는 거지.

    어떻게 보면 그런 바닥에서는 우리가 더 약자야.

    자기나 나나, 월급 떼먹는 주유소 사장님이랑 멱살잡이해본 적 없잖아?


    '알바생 자르기' 장강명

>
이 작품을 콜렉트 하시겠습니까? / 아니오
콜렉트 하였습니다. 취소
Jino Keem 님의 모든 작업을 감상하였습니다
Jino Keem 님을 팔로우하고 피드에서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
팔로우
피드 바로가기
more